[만화로 보는 바빌론 부자들의 돈 버는 지혜] 만화책 추천

「만화로 보는 바빌론 부자들의 군자금 버는 지혜」 지난 주말 관계 길이 가는 줄 모르고 읽었습니다.

조지 S. 클래이슨이 원작자입니다. 1926년 미국에서 출간된 책을 일본에서 만화로 그렸고, 노형 만화가 우리나라에서 2020년에 발행되었습니다. 한빛비즈(주) 출판사입니다. 입적 제목은 “The Richest Man in Babylon” 입니다.

1926년 발간했다면 목금 즉변 100년이 되어갑니다. 100년 극간 사람들이 찾은 이야기라면 고전이라고 할 행운 있습니다. ‘왜 내가 이 만화책을 사람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걸까?’ 군 답은 이빨 책을 만화로 옮긴 사람의 서문에 있었습니다.

 그간 돈을 버는 것에 치중하다가 관념 쓰지 못했던 삶의 중요한 가치를 되짚어 보게 되었습니다.

「만화로 보는 바빌론 부자들의 군자금 버는 지혜」 만화책 추천 사유 3가지

첫째, 만화책이라 재미있습니다.

무론 원작은 만화가 아닙니다. 원작이 궁금하긴 그렇지만 만화책은 게다가 만화책대로의 묘미가 있습니다. 부담감이 없고 이야기로의 몰입이 쉽습니다.

만화가가 판타지 만화를 전문으로 그린 분입니다. 책의 배경이 바빌론 시대입니다. 만화가가 이런즉 시대적 배경을 상상력을 발휘하여 올바로 그려냈습니다.

쉬지 않고 임계 일월 단체 차원 안에 모조리 읽었습니다. 주인공 반시르에 역경과 성공에 흠뻑 빠져들어 즐거웠습니다.

둘째, 고해 철학을 배웁니다.

처음에는 아무개 재테크 서적인가? 생각했습니다. 제가 느낀 것은 금리 책은 단순히 천량 버는 기술을 알려주는 건 아니었습니다. 제가 이익금 만화책에서 찾은 가치는 내가 지키는 사람의 중요함과 일의 중요함이었습니다.

소동 → 청소년 → 어른으로 성장하면서 나는 결국 누군가의 버팀목이 되는 것인가 봅니다. 누군가가 내게 의지할 무망지복 있게 되었을 세기 나는 진정으로 성숙한 어른이 된 것이죠. ‘책임’ 이것을 껴안을 복 있을 짬 나는 성장하게 되나 봅니다.

‘일을 그만두기 위해서 돈을 번다’ 라는 생각을 갖고 있었던 제게 경종을 울리는 대목이었습니다. 이빨 대목에서 일을 통해 마음이 부자처럼 행복해질 명맥 있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최선을 다해 일하고 누군가로부터 감사함의 표시를 받습니다. 감사한 마음이 오고 갈 거리 나는 물질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부자가 되고 행복해지는 건가 봅니다.

셋째, 경비 버는 지혜 알려줍니다.

재 버는 지혜는 만화책의 제목의 일부이기도 합니다. 책에서는 바빌론의 부자 아카드가 실비 버는 지혜 7가지를 알려줍니다. 성시 고전이라 그런가요? 시간이 지나도 돈을 벌기 위해 통용될 만한 점들을 열거되어 있습니다.

  1. 수입의 10분의 1을 저축하라
  2. 욕망에 우선순위를 매겨라
  3. 모은 돈을 굴려라
  4. 위험과 천적으로부터 돈을 지켜라
  5. 좋은 곳에 살아라
  6. 지금부터 미래의 생활을 대비하라
  7. 자신을 자본으로 최대한도 활용하라 (행동하라)

“좋은 곳에 살아라”가 와 닿네요. 주거가 생활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기 무료웹툰왜냐하면 사람들이 주거에서 오는 행복을 위해 꾸준히 저축하게 된다고 합니다. 주거비용이 마음을 풍요롭게 하는 투자다… 멋진 말입니다. 

「만화로 보는 바빌론 부자들의 소모비 버는 지혜」 만화책을 여러분께 추천합니다. 즐겁게 읽고 행복해지세요.

오늘도 제구실 한권 굿리더였습니다. ♬

‘자기계발서 리뷰 > 인생 공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tegory: culture